광장에서 사람들은

by 센터 posted Dec 27, 201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Files

사람들은즐겁다26.jpg


친구와 더불어 사람들은 즐겁다. 입에 붙은 노랫말 흥얼거리며 잠시 머물다가, 앞선 방송차 없이도 이제는 익숙한 길을 걷고 또 걷는다. 누군가 앞서 외친 구호 따라 퇴진하라, 구속하라 추임새를 거든다. 모이고 또 모여 저마다의 함성이 으레 거기 높다란 돌담을 넘는다. 아이 목말 태운 아빠는 목이 휜다. 외치느라 목이 쉰 엄마가 아이 옷깃을 여민다. 팔 쭉 뻗어 손팻말을 들고, 팔 쭉 뻗어 셀카를 남기며 사람들은 살갑다. 퇴진 군밤 팔던 장수가, 하야 마스크 팔던 노점상 청년이 그 길에 바빠 흥겹다. 호두과자 익는 연기가 폴폴, 횃불 기름 타는 냄새가 풀풀. 종종 머리칼 타는 냄새가 솔솔 퍼지니 비명인지 구호인지. 타닥 탁탁 불꽃 터지는 소리 따라 꽹과리, 장구 소리 거기 섞여 요란스런 광장에서 젊은 연인이, 또 주름진 부부가 딱 붙어 정겹다. 이제 시작일 뿐이라고 사람들은 되새겼는데, 털점퍼 길에 벗어두고 펄쩍펄쩍 날뛰던 교복차림 소년 소녀까지 누구나가 늦은 밤 광장에서 깨어 즐겁다.


정기훈 매일노동뉴스 사진작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 오버홀 file 센터 2019.04.29 441
31 노래 이야기 file 센터 2019.02.25 470
30 오른다 file 센터 2018.12.26 12394
29 어느새 훌쩍 file 센터 2018.11.01 325
28 그들이 꿈꾸었던 file 센터 2018.08.28 368
27 파란 나라, 파란 천막 file 센터 2018.07.02 378
26 오랜 구호가 file 센터 2018.04.26 386
25 핫팩처럼 file 센터 2018.02.28 349
24 슈퍼맨은 아직 file 센터 2018.01.02 412
23 우산 file 센터 2017.10.30 407
22 데칼코마니 file 센터 2017.08.28 421
21 골든타임 file 센터 2017.07.03 378
20 철망 앞에서 file 센터 2017.04.26 524
19 분리수거 file 센터 2017.02.27 499
» 광장에서 사람들은 file 센터 2016.12.27 438
17 줄초상 file 센터 2016.10.31 544
16 폐허 file 센터 2016.08.24 612
15 개 풀 뜯어먹는 소리 file 센터 2016.06.27 665
14 책임지라 말하고, 어느새 농성은 file 센터 2016.04.28 672
13 출근길 file 센터 2016.03.11 693
Board Pagination ‹ Prev 1 2 Next ›
/ 2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